[연예뉴스 HOT②] 유노윤호 밤10시 넘겨 술자리…방역수칙 위반

입력 2021-03-10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유노윤호.

그룹 동방신기의 유노윤호가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 따라 영업이 제한되는 밤 10시를 넘겨 서울 음식점에 머무른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9일 서울경찰청은 유노윤호를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달 말 서울 강남구 청담동의 한 음식점에서 밤 10시를 넘어 자정께까지 자리한 혐의를 받는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이날 “한순간의 방심으로 많은 분들께 실망을 드린 점 깊이 자책하며 반성하고 있다”고 밝혔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