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범 “모 배우와 바람피운적 없다” 반박 [연예뉴스 HOT②]

입력 2021-11-08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이영범. 동아닷컴DB

연기자 이영범이 과거 자신의 “외도로 가정이 파탄났다”는 전 부인 노유정의 주장을 부인했다. 그는 7일 입장문을 내어 “모 배우와 바람을 피운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배우의 실명을 거론하며 유튜브를 비롯한 인터넷 매체에 떠도는 허무맹랑한 말들에 대해 분노와 함께 더 이상 인내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면서 노유정의 주장을 담은 관련 유튜브 채널 내용과 댓글 등을 삭제하라고 요구했다. 이에 대한 법적 조치도 예고했다.

이영범과 1994년 결혼해 2015년 이혼한 노유정은 최근 한 유튜브 채널에서 “이영범의 외도가 결혼 파탄의 씨앗이 됐다”고 말했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