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행 무혐의’ 이규한 심경고백 “당연한 결과, 걱정+응원 감사” [전문]

입력 2022-01-27 22:3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폭행 무혐의’ 이규한 심경고백 “당연한 결과, 걱정+응원 감사” [전문]

폭행 시비에 휘말렸던 배우 이규한이 검찰에서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27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운전자 폭행 등 혐의를 받은 이규한에 대해 증거불충분으로 혐의없음 처분했다.

이규한은 지난 2020년 8월 서울 강남 인근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일행과 함께 차량을 타고 이동하던 중 운전기사와 시비가 붙었다. 운전자는 이규한에게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며 강남경찰서에 정식 수사를 요청했다. 해당 사건은 그해 11월 검찰로 송치됐고 검찰은 조사 끝에 혐의없음으로 결론 내렸다.

이규한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무나도 당연하다고 생각한 결과가 나오는데 일 년 반이라는 시간이 걸렸다. 그저 마음이 먹먹하지만 이 또한 연예인이라는 직업을 가진 내 불찰이라고 생각한다”고 심경을 고백했다. 그는 “이번 일로 인해 내가 폐를 끼친 작품들에 참여하시는 모든 분들께 정말 죄송스런 마음뿐”이라며 “처음부터 끝까지 나를 믿어주시고 걱정해주시고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규한 SNS 글 전문

이규한입니다
너무나도 당연하다고 생각한 결과가 나오는데....일년반이라는 시간이 걸렸네요
그저 마음이 먹먹하지만...이 또한 연예인이라는 직업을 가진 저의 불찰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번 일로 인해 제가 폐를 끼친 작품들에 참여하시는 모든 분들께 정말 죄송스런 마음뿐입니다
그리고 처음부터 끝까지 절 믿어주시고 걱정해주시고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