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중, ‘그알 채널’ 유튜브 라이브 출연…실시간 소통 나선다

입력 2019-07-18 09: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상중, ‘그알 채널’ 유튜브 라이브 출연…실시간 소통 나선다

SBS '그것이 알고 싶다'의 MC 김상중이 '그것이 알고 싶다' 공식 유튜브 채널 (이하 그알 채널)의 라이브 방송에 전격 출연한다.

최근 구독자 13만 명을 돌파하며 TV를 넘어 유튜브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그알 채널'이 이번 주 토요일 방송 후 두 번째 라이브 방송을 예고했다. 지난 6월 22일 진행된 첫 라이브 방송은 동시 접속자수 3만 6천명이라는 놀라운 기록을 남기며 성황리에 마쳤는데, 방송이 끝난 뒤에도 댓글을 통해 라이브 방송을 또 해달라는 요청이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그알 채널'은 그 요청에 응답하듯, MC와의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준비하고 있음을 알렸다. '그알 채널' 담당자의 말에 의하면 김상중 씨가 먼저 출연을 제안했다고 한다. 김상중 씨는 평소에도 '그것이 알고 싶다' 시청자들과의 소통에 관심이 많았는데, 이번 기회에 시청자들과 좀 더 가까운 곳에서 이야기를 나눠보고 싶은 마음이 크다고.

MC 김상중과 함께하는 유튜브 라이브 방송은 7월 20일 토요일, '그것이 알고 싶다' 본방송이 끝난 직후 시작하며, 김상중 씨 외에도 담당PD가 함께 출연한다. MC와 담당PD가 출연하는 이번 유튜브 라이브 방송에서는 취재 뒷이야기는 물론, MC 김상중에 대한 궁금증도 속시원히 풀어줄 예정이다. 한편, 7월 20일 토요일 방송되는 '그것이 알고 싶다'는 11년째 도주하고 있는 살인범, 지명수배 1번 황주연을 다룬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