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울상 짓던 김현수 ‘활짝’…두산, 축제분위기

입력 2010-09-17 22:23:5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7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2010 프로야구 넥센과 두산의 경기에서 2사 2, 3루 상황에 정수빈의 2타점 적시타에 홈을 밟고 덕아웃에 들어온 김현수가 선두 주자 김재호와 기쁨을 나누고 있다.

목동|임진환 기자 photolim@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