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컷] ‘해피투게더4’ 필터링 따위 없다…조세호 절친들 폭로전 예고

입력 2019-02-13 11:3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해피투게더4’ 필터링 따위 없다…조세호 절친들 폭로전 예고

‘해피투게더4’에서 셀럽파이브를 능가하는 ‘오마이갓’ 조세호-남창희-이용진-양세찬의 필터링 없는 폭로전이 펼쳐진다.

목요일 밤을 웃음으로 가득 채우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의 오는 14일 방송은 ‘2019 예능PICK’ 특집 1부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2019년 예능계를 휘어잡을 남창희-이용진-양세찬-광희-B1A4 신우-러블리즈 미주가 출연해 불타는 예능 투혼으로 안방극장을 초토화시킬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조토크’ 조세호가 잔뜩 긴장해 눈길을 끌었다. 바로 게스트인 남창희-이용진-양세찬이 둘도 없는 절친인 만큼 조세호에 대해 모든 것을 알고 있는 천적들이기 때문. 아니나다를까 이들은 등장하자마자 조세호를 향한 토크 공격으로 본격 ‘조세호 몰이’를 시작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에 조세호는 “매주가 고비”라며 넋이 나간 표정을 드러내 웃음을 폭발시켰다.

뿐만 아니라 이용진-양세찬-남창희는 즉석에서 남자 셀럽파이브 ‘오마이갓’을 결성, 조세호의 면면을 폭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조세호는 벌떡 일어나 ‘팩트 체크’를 요구, 뜨거운 진실 공방전이 벌어져 폭소를 유발했다. 이처럼 조세호를 식은땀 흘리게 만든 ‘오마이갓’ 이용진-양세찬-남창희의 ‘조세호 폭로전’ 전말에 궁금증이 높아진다.

한편 이날 이용진은 “데뷔 이후 첫 ‘해투’ 출연”이라며 유재석과 처음 마주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용진은 연이은 꿀잼 에피소드로 웃음을 빵빵 터뜨리며 갈고 닦은 토크 실력을 여과없이 발휘했다는 후문. 나아가 이용진은 “평소 핸드폰에 메모해 뒀던 에피소드를 다 쏟아냈다”며 ‘유라인’을 탐내기 시작했다. 이에 그는 ‘토크 맹활약’으로 단숨에 원조 ‘유라인’ 조세호-남창희-양세찬-광희의 라이벌로 떠올랐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2019년 예능계를 발칵 뒤집어 놓을 남창희-이용진-양세찬-광희-신우-미주가 출연하는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는 14일(목)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KBS 2TV ‘해피투게더4’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