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 정용화·다비치·리지·나뮤·에디킴 출격… 초호화 라인업

입력 2015-01-22 10:53:00
프린트

‘엠카’ 정용화·다비치·리지·나뮤·에디킴 출격… 초호화 라인업

Mnet ‘엠카운트다운’이 정용화, 다비치, 리지, 나인뮤지스, 에디킴 등 화려한 라인업의 무대를 방송 최초로 공개한다.

먼저 22일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엠카운트다운’에서는 씨엔블루의 정용화가 솔로로 나선 방송 첫 무대를 만날 수 있다. 정용화의 솔로 데뷔곡 ‘어느 멋진 날’은 소중했던 연인과의 추억을 잊지 못해 그리워하지만 돌아갈 수 없어 가슴 아파하는 이의 감정을 다룬 곡. 정용화는 발라드 장르를 선보이는 이 무대와 함께, 버벌진트와 함께 힙합곡 ‘원기옥’의 무대도 선보이며 그동안 씨엔블루로 선보였던 것과는 또 다른 새로운 모습을 보일 전망이다.

이어 올해로 데뷔 8년차를 맞은 여성 듀오 다비치가 방송 첫 컴백무대를 갖는다. 음원을 공개하자마자 각종 차트를 올킬하며 저력을 보인 다비치는 이날 더블 타이틀곡인 ‘또 운다 또’와 ‘행복해서 미안해’의 무대를 선보인다. ‘또 운다 또’를 통해서는 사랑하는 사람의 헤어지잔 말에 미처 전하지 못한 진심과 눈물을, ‘행복해서 미안해’로는 이별 후 조금씩 괜찮아져 가는 일상과 자신을 마주하며 느끼는 여자의 감정을 담담하게 표현하며 다비치의 폭발적인 가창력과 매력을 동시에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걸그룹 최초의 트로트곡 발표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리지는 음원 발매에 앞서 ‘엠카운트다운’에서 신곡 ‘쉬운 여자 아니에요’의 무대를 먼저 선보인다. 애프터스쿨과 오렌지캬라멜에서의 깜찍발랄한 매력으로 사랑받았던 리지가 첫 솔로곡을 통해서는 어떤 새로운 콘셉트의 무대를 선보일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새 멤버를 영입해 컴백하는 섹시 걸그룹 나인뮤지스 역시 레트로풍 댄스곡 ‘드라마’의 무대를 방송에서 처음으로 공개한다.

뿐만 아니라 달달한 목소리의 감성 보컬 에디킴도 사랑스러운 연인에게 숨김 없이 애정 표현을 하는 러브송 ‘마이 러브’의 무대를 방송 최초로 공개하며 여심을 사로잡겠다는 각오다. 9개월 만에 돌아오는 보이그룹 유키스 또한 신곡 ‘놀이터’를 통해 새로운 매력을 선보일 계획.

한편 이날 ‘엠카운트다운’에서는 리지가 컴백 가수들과 함께 스페셜 MC로 나서 방송을 더욱 특별하게 꾸밀 예정이다. 이 밖에도 종현, 매드클라운, 화요비, 노을, 헬로비너스, 하이포, 더블JC, 여자친구, 소나무, 포텐이 출연해 풍성한 무대를 꾸민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Mnet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