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채연, ‘다시 만난 세계’ 출연확정…“세부 조율 중” [공식입장 전문]

입력 2017-06-02 10:47:00
프린트

정채연, ‘다시 만난 세계’ 출연확정…“세부 조율 중”

다이아 정채연이 SBS 새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극본 이희명 연출 백수찬)에 출연한다.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는 “정채연은 이번 ‘다시 만난 세계’ 출연을 확정했다”며 “현재 대본 정리 및 촬영 일정 등 세부사항 조율 중이다. ‘다시 만난 세계’를 통해 시청자에게 즐거움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시 만난 세계’는 열여덟 살 청년과 동갑(같은 해 태어난) 친구인 서른한 살 여자. 13년 나이 차이가 나는 동갑 소꿉친구 남녀의 판타지 로맨스다. ‘냄새를 보는 소녀’, ‘미녀 공심이’ 등을 만든 이희명 작가와 백수찬 PD가 이 작품으로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다.

정채연은 극 중 여주인공의 어린 시절을 연기할 예정이다.

‘다시 만난 세계’는 ‘수상한 파트너’ 후속으로 7월 편성 예정이다.


<다음은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금일 한 매체에서 보도 된 정채연양 드라마 캐스팅 관련 공식입장입니다. 정채연양은 이번 SBS 드라마 다시만난세계에 캐스팅이 확정되었습니다. 현재 대본 정리 및 촬영 일정 등 세부사항 조율중에 있으며, 현재 방송중인 수상한 파트너 다음으로 편성될 예정입니다.

이 드라마를 통해 시청자 여러분들께 즐거움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