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살 꼬마 헤라클레스, 식스팩 초콜릿 복근…“몇 살부터 운동한거야?”

입력 2014-04-02 14:1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영국 데일리메일

‘8살 꼬마 헤라클레스’

8살 꼬마 헤라클레스 사진이 공개돼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지난달 31일(현지시각) ‘8살 꼬마 헤라클레스’를 소개했다.

‘8살 꼬마 헤라클레스’는 브랜든 블레이크(8)라는 아일랜드 소년으로 현재 아일랜드 킬데어에 살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서 ‘8살 꼬마 헤라클레스’는 완벽하게 자리잡은 초콜릿 식스팩 복근을 자랑했다.

블레이크는 자신의 또래 친구들이 컴퓨터나 다른 놀이에 빠져 있을 때도 오로지 보디빌딩에 열중한 것으로 알려졌다.

블레이크는 자신의 꿈을 체조선수라 밝히며 “올림픽에 출전해 금메달을 따는 것이 목표”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또 블레이크는 벤치 프레스 등 웨이팅 트레이닝 기구의 도움 없이 이런 근육을 만든 것으로 알려져 신기함을 자아냈다.

대신 블레이크는 피트니스 트레이너 ‘프랭크 메도라노’의 동영상을 참고해 근육을 키워왔으며 식단 조절을 병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블레이크는 아침과 점심에는 과일과 시리얼, 저녁에는 약간의 육류와 채식으로 엄격한 식단관리를 유지해 왔다.

‘8살 꼬마 헤라클레스’를 접한 네티즌들은 “8살 꼬마 헤라클레스, 될성부른 떡잎이네” “8살 꼬마 헤라클레스, 놀고 싶었을텐데 의지가 대단하네” “8살 꼬마 헤라클레스, 8살에 저 몸매면 몇 살부터 운동한거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영국 데일리메일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