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6 심사위원 3인 출사표 담은 공식 포스터 전격 공개

입력 2014-08-07 10:2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Mnet ‘슈퍼스타K6’ 심사위원 3인방의 출사표를 담은 공식 포스터가 6일 공개됐다.

Mnet은 22일 첫 방송을 앞둔 ‘슈퍼스타K6’ 메인 심사위원 이승철, 윤종신, 김범수의 모습과 시즌6에 임하는 그들의 각오가 함께 담긴 공식 포스터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세 남자의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이 인상적인 이번 포스터에는 시즌6 심사위원으로 임하는 세 사람의 비장한 출사표가 적혀 있어 눈길을 끈다.

“아직 수많은 인재들이 남아있다!”는 말로 새로운 스타 탄생을 예고한 이승철 심사위원을 시작으로 “슈퍼스타K는 다시 일어난다!”며 슈스케의 영광재현을 선언한 윤종신 심사위원, 그리고 “원석을 찾기 위해 왔다!”는 선언한 김범수 심사위원의 개성 넘치는 출사표가 한데 어우러진다.

제작진은 “수많은 원석들의 꿈을 향한 도전에 날개를 달아줄 세 심사위원의 결연한 각오를 이 한 장의 포스터에 담았다”며 “최고의 스타 등용문이자 마지막 남은 대국민 오디션이라 할 수 있는 슈퍼스타K의 영광재현을 이끌 세 사람의 활약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Mnet ‘슈퍼스타K6’는 22일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