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렌지 마말레이드’ 설현, 여진구 첫 인상 공개…“남자답더라”

입력 2015-05-12 19:5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 동아닷컴 DB, ‘오렌지 마말레이드’ 설현 여진구

‘오렌지 마말레이드’ 설현, 여진구 첫 인상 공개…“남자답더라”

‘오렌지 마말레이드’ 설현 여진구

‘오렌지 마말레이드’ 설현이 여진구에 대한 첫 인상을 공개했다.

1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글래드호텔에서는 KBS 2TV 새 금요미니시리즈 ‘오렌지 마말레이드’(극본 문소산, 연출 이형민ㆍ최성범)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배우 여진구, 설현, 이종현, 길은혜, 송종호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제작발표회에서 설현은 “처음 여진구와 연기한다고 했을 때 많이 배울 수 있을 것 같아서 기대를 많이 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설현은 “실제로 연기를 하면서 많이 도와준다. 솔직히 처음 봤을 때 어리다고만 생각했는데, 그렇게 어린 것 같지 않아 놀랐다”며 “노안이라는 게 아니라, 아역 때부터 봐와서 어린 친구라고 생각했는데, 실제로 남자다운 면이 있어 놀랐다”고 털어놨다.

설현은 ‘어떤 모습이 남자다웠나’라는 질문에 “제가 마지막으로 본 다른 작품에서는 여진구가 아역 때였다. 그런데 실제로 보니 살도 많이 뺐더라”라고 감탄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오렌지 마말레이드’는 뱀파이어와 인간이 함께 공존하는 세상을 배경으로 한 감성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오렌지 마말레이드’ 설현 여진구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