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북마크] ‘퀸덤’ 오마이걸, 퀸마이걸로 거듭났다 “최대 수혜자”

입력 2019-11-01 10: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TV북마크] ‘퀸덤’ 오마이걸, 퀸마이걸로 거듭났다 “최대 수혜자”

그룹 오마이걸(OH MY GIRL)이 '퀸덤'을 통해 진화하는 잠재력으로 '퀸마이걸'로 거듭났다.

지난 10월 31일 Mnet '퀸덤' 파이널 경연에서 오마이걸은 최종 2위에 차지하며 앞으로의 무한한 가능성을 입증했다. 이날 방송에서 오마이걸은 ‘퀸덤’을 통해 앞으로 더 큰 꿈을 펼치겠다는 메시지를 담은 곡 ‘게릴라’ 무대를 선보이며 또 한 번의 감동을 선사했다. 마치 어둠 속 거친 파도를 항해하면서 앞으로 나아가는 모습을 표현한 역동적이면서도 다이나믹한 퍼포먼로 대중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앞서 오마이걸은 파이널 경연에 앞서 세 차례 사전 경연 중 두 번의 1위를 차지하며 반전의 주인으로 우뚝섰다. 오마이걸은 국악기를 접목시키는 동양적인 편곡과 아름다운 선율로 무대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2차 사전 경연과 마치 한편의 잔혹 동화를 보는 것 같은 판타지 한 이미지를 만들어 내는 3차 경연을 통해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내며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오마이걸은 '퀸덤'을 통해 무서운 잠재력으로 매번 레전드 무대를 경신해 나가며 무궁무진한 성장 가능성을 입증했다. 매번 틀을 깨는 새로운 도전과 완벽한 무대소화력은 오마이걸의 음악적 스펙트럼을 확장시키며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는 '성장형 걸그룹'으로 자리잡았다. 또한 무대 밖에서는 특유의 밝고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현장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어 팬들로부터 '퀸마이걸'이라는 애칭을 얻으며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오마이걸은 '퀸덤'의 최대 수혜자라는 평을 들을 정도로 명실공히 '퀸덤'의 재발견이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