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 찬다’ 가을 운동회 개최…올림픽 올스타전 수준

입력 2019-11-01 11:1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뭉쳐야 찬다’ 가을 운동회 개최…올림픽 올스타전 수준

‘올림픽 올스타전’을 방불케하는 어쩌다FC 전설들의 가을 운동회가 열렸다.

11월 3일(일)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깊어가는 가을을 맞아 운동회가 개최됐다.

만국기가 펄럭이는 운동장에 각 종목의 정점을 찍었던 스포츠 전설들이 모이자 현장은 세계인의 축제 올림픽을 방불케 했다. 멤버들은 청군과 백군으로 나뉘어 체육복까지 맞춰 입었다. 이들은 응원전을 거쳐 줄다리기, 단체줄넘기, 이어달리기 등 운동회의 백미를 모두 즐겼다.

한편, ‘뭉쳐야 찬다’에서만 볼 수 있는 종목도 개최됐다. 바로 전설들의 종목 중 씨름과 사격이 추가된 것. 씨름과 사격의 일인자 이만기와 진종오도 각각 핸디캡을 가지고 다른 멤버들과 함께 참여했다. 두 사람은 핸디캡에도 불구하고 모두가 깜짝 놀랄 실력을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스포츠 전설들이 펼치는 유일무이한 가을 운동회 현장은 3일(일)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