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버튼 “안드레 고메스 수술 성공적, 퇴원 후 재활 전념”

입력 2019-11-06 00:5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에버튼이 손흥민의 태클로 부상을 입은 안드레 고메스의 퇴원 소식을 공식 발표했다.

앞서 에버튼과 토트넘은 4일(이하 한국시각)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 EPL 11라운드 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날 안드레 고메스는 후반 32분 손흥민의 태클로 중심을 잃은 뒤 세르주 오리에와 충돌하면서 발목이 돌아가는 큰 부상을 입고 들 것에 실려 나갔다. 고메스의 부상에 원인을 제공한 손흥민은 레드카드를 받고 자책감에 눈물을 흘리며 경기장을 빠져나갔다.

지난 4일 에버튼은 구단 공식 채널을 통해 “토트넘 홋스퍼 전에서 부상을 당한 안드레 고메스는 검사 결과 오른쪽 발목 골절이 확인됐다. 내일 수술 예정이다. 클럽은 지속적으로 그의 상태를 업데이트 할 것”이라 발표했다.

그리고 5일에는 고메스의 수술 경과를 알렸다. 에버튼은 “고메스는 오늘 아침 오른발 발목 골절 및 탈구에 대한 수술을 받았다. 수술은 잘 진행됐다. 병원에서 회복기간을 거친 후 팀 의료진과 함께 재활 훈련에 나설 것이다. 완벽하게 회복한 후 복귀할 수 있을 것”이라 전했다.

에버튼은 다시 “고메스의 수술이 성공적으로 끝났다. 현재 고메스는 퇴원했다. 앞으로 구단 메디컬 팀과 함께 재활에 돌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