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팀 정훈 “뮤비 속 와이어 연기, 말 못할 고통에 눈물”

입력 2019-11-06 16:4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원팀 정훈 “뮤비 속 와이어 연기, 말 못할 고통에 눈물”

원팀의 정훈이 뮤직 비디오 속 와이어 연기 도전 비화를 밝혔다.

6일 오후 4시 서울 광진구 YES24 라이브홀에서는 1TEAM(원팀)의 세 번째 미니앨범 ‘ON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정훈은 뮤직 비디오 촬영 비하인드를 전하며 “사전 미팅 때 내가 와이어를 탄다는 소리를 듣고 굉장히 기뻤었다”고 순수한 면을 드러냈다.

정훈은 “그런데 촬영에 들어가 와이어를 차고 올라가 보니 허리와 하체에 모든 무게가 쏠리더라”며 “남자들은 다 아는 그런 고통을 겪었다. 꾹 참고 멋진 표정을 연기했다”고 답했다.

1TEAM의 새 앨범 ‘ONE’은 신화, 방탄소년단 등 국내 최정상 그룹의 곡을 작업한 '디바인채널(Devine Channel)'이 프로듀싱을 맡아 강렬하고 화려한 사운드를 통해 1TEAM의 파워풀함과 섹시한 모습을 담아내 1TEAM만의 새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앨범이다.

특히 이번 타이틀곡 ‘Make This’는 강렬하고 화려한 사운드가 인상적인 곡으로, 새로운 음악적 시도를 통해 한층 더 과감해진 멤버들의 모습과 완벽한 안무의 합을 보여줄 수 있는 곡이다.

사진=뉴스1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