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HOT①] 심은진에 악플 단 여성 ‘징역 5월’

입력 2019-11-07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연기자 심은진. 동아닷컴DB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연기자 심은진에 대해 지속적으로 악성 댓글을 작성한 여성이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서울서부지법 형사4단독 박용근 판사는 6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여성에게 징역 5월을 선고했다. 80시간 성폭력 치료와 3년간 아동·청소년·장애인 복지 시설 취업 제한 명령도 함께 내렸다. 이 여성은 지난해 심은진의 SNS에 성적 수치심을 유발하는 글을 반복적으로 게시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피고인의 강박장애가 범행에 영향을 줬다는 점과 범행을 인정하는 태도를 참작하더라도 (실형)선고가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