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뮤 출신 금조, ‘꽃길만 걸어요’ OST 부른다…9일 발표

입력 2019-11-07 10:3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나뮤 출신 금조, ‘꽃길만 걸어요’ OST 부른다…9일 발표

나인뮤지스 출신 금조가 안방극장에 상큼 발랄한 목소리로 OST를 전했다.

KBS1 새 일일 드라마 ‘꽃길만 걸어요’ OST 가창에 나선 금조는 작품 제목과 동명의 ‘꽃길만 걸어요’를 방송 공개한 후 9일 음원을 발표한다.

신곡 ‘꽃길만 걸어요’는 제목에서 느껴지는 것처럼 열심히 세상을 살아가는 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선사하며, 극중 주인공의 마음을 대변하는 곡이다.

‘어느 누가 뭐라 해도 난 상관없어 / 나의 인생에 주인공은 바로 나니까 / 어제보다 오늘이 더 행복할거야 / 더 크게 웃어봐 하늘 향해 소리쳐봐’라는 노랫말처럼 스스로에게 주문을 걸며 행복한 삶을 살아가는 무한긍정의 에너지를 담고 있다.

상큼한 피아노 연주로 시작된 노래는 금조의 상큼한 목소리와 보컬 사이사이의 감각적인 브라스 연주가 어우러져 마치 한편의 뮤지컬 같은 느낌을 자아낸다. 재즈피아니스트 김지환의 감각적인 연주에서 매력이 느껴진다.

이 곡은 OST, 아이돌댄스, 성인가요, 클래식을 넘나들며 음악작업을 활발하게 펼치고 있는 작곡팀 플레이사운드의 작곡가 알고보니혼수상태, 김지환, 이진실이 드라마 주제에 어울리는 맞춤곡으로 완성했다. 열심히 살아가고 있는 세 사람의 꿈과 희망이 담긴 의미있는 곡이기도 하다.

걸그룹 나인뮤지스 출신으로 솔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금조는 다양한 OST 가창을 통해 특유의 매력적인 목소리를 선보이고 있는 가운데 뮤지컬 영역까지 활동 폭을 넓혀 ‘이선동 클린센터’에서 보라 역을 맡아 남다른 끼를 펼쳐 보이고 있다.

금조는 “가창 제안을 받으며 드라마 타이틀과 같은 제목이라는 것만으로도 남다른 의미가 느껴졌다”며 “팬들에게 새로이 시작된 드라마 ‘꽃길만 걸어요’ 본방 사수를 독려하겠다”고 가창 소감을 밝혔다.

KBS1 일일 드라마 ‘꽃길만 걸어요’ OST Part.3 금조의 ‘꽃길만 걸어요’는 9일 정오 음원 공개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