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동백꽃’ 측 “드라마 연장? 원래 20부작…방영 전 결정”

입력 2019-11-08 10: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문] ‘동백꽃’ 측 “드라마 연장? 원래 20부작…방영 전 결정”

KBS2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제작진이 드라마 연장 보도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동백꽃 필 무렵’ 측은 8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동백꽃 필 무렵’은 기획 단계에서부터 이야기 구성상 20부작(PCM 기준 40부작) 편성으로 논의 된 작품입니다”라며 “20부작 편성은 방영 전 이미 결정 난 사항”이라고 설명했다.

또 “포털사이트 TV 프로그램 정보에도 이미 고지된 사항입니다. 따라서 '연장' 자체가 성립되지 않는 작품입니다”라며 “추후 이와 관련, 사실과 다른 보도는 삼가 부탁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이하 ‘동백꽃 필 무렵’ 제작진 입장 전문>


사실과 다른 '연장' 관련된 보도에 대한 '동백꽃 필 무렵' 제작진의 공식입장입니다.

'동백꽃 필 무렵'은 기획 단계에서부터 이야기 구성상 20부작(PCM 기준 40부작) 편성으로 논의 된 작품입니다.

20부작 편성은 방영 전 이미 결정 난 사항이며, 지난 10월 몇몇 매체 기자님들의 문의에 답변해드렸고, 보도도 된 바 있습니다.

포털사이트 TV 프로그램 정보에도 이미 고지된 사항입니다. 따라서 '연장' 자체가 성립되지 않는 작품입니다.

추후 이와 관련, 사실과 다른 보도는 삼가 부탁드립니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