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송진우 “아내는 일본인, 매형은 이스라엘인”

입력 2019-11-10 21:5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우새’ 송진우 “아내는 일본인, 매형은 이스라엘인”

‘미운우리새끼’ 송진우가 글로벌 가족에 대해 언급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김종국, 유세윤, 뮤지가 송진우의 집을 찾아간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송진우는 세 사람이 등장하자 “아내와 아기는 외출 중이다. 그래서 프리덤이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김종국은 “SNS에서 아기를 봤다. 너무 귀엽더라”라고 말했고, 이에 송진우는 아내와의 러브스토리를 말했다.

송진우는 “처음에는 말이 전혀 안 통했다. 처음에는 보디랭귀지로 대화를 했다. 그러다가 아내가 직장을 그만 두고 한국으로 왔다”라며 “첫 만남에 번개가 왔다고 하더라”라고 회상했다.

또 송진우는 “큰 매형도 이스라엘 분이다”라며 “이탈리아에서 이탈리아어로 대화를 하다가 지금은 한국에 살고 있다”라고 해 눈길을 끌었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