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신민아 어긋난 로맨스…‘보좌관2’ 이정재 행보 주목

입력 2019-11-12 10:2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정재 신민아 어긋난 로맨스…‘보좌관2’ 이정재 행보 주목

이정재의 귀환은 더할 나위 없이 완벽 그 자체였다.

다종한 역할을 맡아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온 이정재는 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시즌2’(극본 이대일, 연출 곽정환, 이하 보좌관2)에서도 국회의원 장태준을 통해 넘사벽 캐릭터 소화력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이정재는 11일 베일을 벗은 ‘보좌관2’ 첫 방송에서 핏빛 액션으로 극을 시작하며 국회의원 장태준으로서의 첫 단계를 강렬하게 열었다. 그의 등장과 동시에 눈빛, 호흡, 내레이션만으로도 눈을 뗄 수 없을 정도로 몰입도를 높였다.

특히 숨겨진 발톱을 본격적으로 드러내는 인물의 변화를 촘촘하게 표현해내는 이정재의 탄탄한 연기력은 인물 간의 서사에 생동감을 불어넣었고, 극을 입체적으로 완성했다. 또한, 신민아가 연기하는 강선영 캐릭터에 대한 마음을 나타내며 어긋난 로맨스 연기로 주목받았다. 이정재와 신민아가 펼칠 묘한 케미가 앞으로 주목된다.

‘보좌관2’는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