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영-김혜리-심은우, 신생 앤유앤에이 전속계약 [공식]

입력 2019-11-12 16:3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박선영-김혜리-심은우, 신생 앤유앤에이 전속계약 [공식]

배우 박선영, 김혜리, 심은우가 신생 매니지먼트사 앤유앤에이 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12일, 앤유앤에이 측은 “앤유앤에이 컴퍼니는 배우 박선영, 김혜리와 다년간 함께한 매니저가 설립한 회사로 서로간의 오랜 신뢰를 바탕으로 인연을 이어가고 있는 두 배우에게 앞으로도 아낌없는 지원을 할 예정이다. 더불어 새 출발을 함께 하게 된 심은우 배우가 다양한 분야에서 다재 다능한 역량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도록 전폭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박선영은 연기 내공이 빛나는 탄탄한 연기력으로 다수의 작품을 소화하며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에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온아한 성품의 현모양처지만 속내를 알 수 없는 인물인 고예림 역의 캐스팅 소식을 알리며 기대를 모으고 있는 상황. 이에 지난 2018년 KBS2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에서 4남매 중 장녀 ‘박선하’ 역으로 분해 폭넓은 감정 연기로 눈길을 사로잡은바 있는 박선영이 이번 작품에선 어떤 열연을 보여줄지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또한 김혜리는 미스코리아다운 눈에 띄는 동안 미모와 드라마에 재미를 더하는 감초 연기로 매 작품마다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tvN ‘신데렐라와 네명의 기사’, SBS ‘사랑은 방울방울’, KBS2 ‘최강 배달꾼’, KBS1 ‘비켜라 운명아’ 등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부터 부드럽고 사랑스러운 모습까지 반전 매력을 오가는 베테랑 연기자의 면모를 보이기도 한 것. 현재 김혜리는 KBS1 ‘비켜라 운명아’ 종영 후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이어 심은우는 SBS ‘원티드’, MBC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 SBS ‘수상한 파트너’, KBS2 ‘라디오 로맨스’, MBC ‘나쁜 형사’, tvN ‘아스달 연대기’ 등 시대를 넘나드는 다양한 작품 속에서 섬세한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고 있다. 이처럼 떠오르는 신스틸러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심은우는 박선영과 함께 JTBC 새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 합류 소식을 전하기도. 극 중 지선우(김희애 분)의 환자이자 복잡다단한 과거를 숨긴 바텐더 ‘민현서’로 분할 심은우가 어떤 연기변신을 보여줄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박선영, 심은우가 출연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연출 모완일, 극본 주현, 제작 드라마하우스)는 ‘이태원 클라쓰’ 후속으로 2020년 상반기 방송을 앞두고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