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김빈우♥전용진 “만난 지 한 달 만에 프러포즈”

입력 2019-11-12 23: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내의 맛’ 김빈우♥전용진 “만난 지 한 달 만에 프러포즈”

‘아내의 맛’에 김빈우♥전용진가 등장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TV CHOSUN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는 김빈우♥전용진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빈우와 전용진 부부는 처음으로 만나게 된 이유를 묻자 “원래 알고 지나던 누나, 동생 사이였다. (남편이) 두 살 연하다. 근데 우연하게 같은 아파트로 이사를 왔다. 정말 몰랐는데, 지나가다가 만났다. 그러다가 결혼까지”라고 회상했다.

김빈우는 “이사를 갔는데, 가서 두 달 만에 집을 뺐다”며 “한 달 만에 프러포즈를 받았다. 뭔가에 홀린 것 같았다”라고 초스피드 만남에 대해 말했고, 전용진은 “놓치면 평생 후회할 것 같았다”라고 결혼을 결심한 이유를 말했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