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비 “예능 이미지 걸림돌? 그런 생각 절대 없어”

입력 2019-11-13 11:3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솔비가 예능에서 보여주는 이미지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13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카페에서는 가수 솔비의 디지털 싱글 ‘터닝 포인트’ 음감회가 진행됐다.

이날 솔비는 예능에서 보여주는 이미지와 음악 스타일 사이의 괴리감에 대한 질문에 “아마도 대중은 어릴 때 내 모습이나 예능에서 보여주는 내 모습으로 기억하는 것 같다. 그것 때문에 내 음악적인 부분이 가려지는 것 같기도 하다”고 말했다.

이어 솔비는 “그래도 저를 조금이라도 아시는 분들은 내 음악에 진정성을 느낄 것 같다. 다만 음악은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고 생각한다. 음악과 미술 모두 본능적으로 영혼의 교감을 할 수 있는 것”이라고 답했다.

또한 그는 “난 예능이 나의 활동에 걸림돌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내가 잘하는 것들 중 하나다. 방송으로도 대중과 소통하는 기회를 많이 만들겠다”고 계획을 밝혔다.

솔비의 디지털 싱글 타이틀곡 ‘눈물이 빗물 되어’는 블루스 감성을 담은 솔비의 진하고 깊은 에스프레소 음색의 진가를 느낄 수 있는 정통 발라드로, 대중적이고 친숙한 멜로디에 폭발적인 가창력이 어우러져 감동을 배가시킬 예정이다. 13일 정오 음원 사이트 공개.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