릴리, 오늘(15일) 이별 후유증 ‘괜찮아지면 안 돼’ 발매

입력 2019-11-15 09:5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릴리, 오늘(15일) 이별 후유증 ‘괜찮아지면 안 돼’ 발매

가수 릴리(Lily)가 15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괜찮아지면 안 돼’를 발매한다.

‘괜찮아지면 안 돼’는 지난 3월 발매한 싱글 ‘나만 그래(Bright day)’ 이후 릴리가 약 8개월 만에 공개하는 신보로, 릴리 특유의 청아한 음색과 호소력 짙은 보컬이 인상적인 발라드 곡이다.

이별을 경험한 뒤 흘러가는 시간이 서로의 아픔마저 해결할까봐 두려운 마음을 솔직하게 그린 이 곡은 릴리가 직접 작사에 참여, 진심이 와닿는 가사로 리스너들의 감성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작곡에는 엠씨더맥스의 ‘넘쳐흘러’, 다비치의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의 작곡가 한경수, 최한솔과 싱어송라이터 키스미조이가 의기투합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릴리는 지난 12일 오후 아프리카TV 라이브방송 최군의 '쿤TV'에 출연해 이 곡을 라이브로 선공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독보적인 이별 감성을 장착한 릴리의 신곡 ‘괜찮아지면 안 돼’는 15일 정오부터 감상할 수 있다.

[사진 = 밀리언마켓 제공]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