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탠드업’, 첫방 D-1…관전 포인트 공개

입력 2019-11-15 16:2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스탠드업’, 첫방 D-1…관전 포인트 공개

명불허전 입담을 자랑하는 고수들의 향연이 펼쳐질 스탠드업 코미디쇼가 찾아온다.

KBS 2TV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스탠드업‘은 다양한 삶을 살아가는 이들의 다채로운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본격 스탠드업 코미디쇼로 웃음부터 감동까지 의미와 풍자가 담긴 어른들의 코미디다. 7년 만에 KBS로 귀환한 박나래와 훈훈한 남친미로 심쿵을 부르는 더 로즈 김우성의 MC 호흡이 알려지면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내일(16일) 밤 10시 45분 첫 방영을 앞둔 ’스탠드업‘이 퍼펙트 코미디 라인업과 관전 포인트를 공개, 본방송에 대한 기대를 더욱 높이고 있다.

● 박나래의 美친 존재감_#현실리액션 #미친띵작에 딱 맞는 섹시한 그녀

’스탠드업‘에서는 공식 MC로 박나래가 등장, 그녀는 센스넘치는 입담으로 쇼의 오프닝을 화려하게 장식할 예정이다. 쇼가 진행되는 동안에는 적재적소에 딱 맞는 현실 리액션으로 기대 이상의 활약을 선보인다고. 특히 어덜트 개그의 악동, 케니가 재미없으면 무슨 액션이든 감수하겠다고 엄포를 놓자, 박나래는 소품으로 준비된 총을 꺼내며 “이게 왜 여기 있죠?”라는 드립으로 좌중을 폭소케 하며 클래스를 입증한다. 이외에도 달달한 보이스를 자랑하는 더 로즈 김우성과의 꿀 케미도 돋보였다고 해 빅 재미를 기대케 하고 있다.

● 박미선/장도연의 ’하드캐리‘_개그우먼의 파워 입증

32년 차의 개그 내공을 자랑하는 박미선과, 박나래가 KBS에서 재회할 줄 몰랐다고 고백한 장도연까지, 존재감 甲 개그우먼들의 파워가 남달랐다는 후문이다. 박미선은 방송인X아내X엄마X딸 여러 얼굴을 가진 자신의 실체를 토로하는 모습으로 웃음보를 제대로 자극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스스로를 평범하다고 소개하는 장도연의 활약도 만만치 않다. 그녀는 자신의 애매모호한, 뜨뜻미지근한 캐릭터를 고백하며 세상을 뻔뻔하게 살아갈 수 있는 팁으로 시청자들의 채널을 고정시킬 예정이다.

● 알파고 and 한기명_그들의 대담한 ’스탠드업‘ 코미디

터키에서 태어났지만 진정한 한국인 ’알파고‘가 털어놓는 한국표류기와, 장애를 가지고 있는 개그맨 한기명이 펼치는 좌충우돌 스토리가 이어지며 어디서도 쉽게 볼 수 없는 대담한 쇼가 펼쳐질 예정이다. 그들의 프라이빗하면서도 전혀 감추지 않는 솔직담백함이 시선을 사로잡으며 본방사수 욕구를 최대치로 끌어올리고 있다.

● 스탠드업 코미디계 고수들의 등장_대니초/송하빈/케니/이용주
17년 동안 미국본토에서 스탠드업 코미디를 했다는 눈부신 이력의 대니초와, 젊은 에너지를 맘껏 발산하는 송하빈과 케니는 물론 키와 목소리, 모든 게 다 ’큰‘ 남자 이용주가 ’스탠드업‘ 무대에 오르며 진정한 어덜트 개그로 시청자들의 취향을 저격한다. 이들은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과감한 스타일로 토요일 밤을 불태울 예정이다.

초고수들의 황금 라인업으로 미친 띵작이라 당연히 일컬어질 KBS 2TV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스탠드업'은 내일(16일) 밤 10시 45분 첫 방송 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