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클립] ‘같이 펀딩’ 유희열·유인나·노홍철·장도연, 무근본 버스킹 연습

입력 2019-11-16 10:3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DA:클립] ‘같이 펀딩’ 유희열·유인나·노홍철·장도연, 무근본 버스킹 연습

MBC '같이 펀딩' 유희열, 유인나, 노홍철, 장도연이 시청자와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버스킹 준비에 돌입하는 가운데, 이들 중 박자는 물론 고음과 저음을 마이웨이로 넘나드는 복병이 등장할 예정이다. 또 혼돈의 빠진 '같이 펀딩' 버스킹 팀을 위해 구원 투수로 싱어송라이터 적재가 합류한다.

오는 17일 방송될 MBC '같이 펀딩'(연출 김태호, 현정완) 시즌 1 마지막회에는 유희열, 유인나, 노홍철, 장도연이 태극기함 홈쇼핑 공약 이행 플러스 '바다 같이' 프로젝트를 위해 버스킹을 준비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같이 펀딩’ 멤버들은 음악 프로그램인 ‘비긴 어게인’ 속 버스킹에 버금가는(?) 공연을 기대하며 각자의 역할을 분담한다. 유희열이 버스킹 팀의 리더이자 건반을 책임지고, 꿀보이스 유인나는 메인 보컬을 담당한다. 특히 노홍철과 장도연은 ‘비긴 어게인’의 히로인 이소라와 박정현 역할을 당당하게 자처했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이런 가운데 리더 유희열은 더 풍성한 공연을 만들기 위해 유명한 기타 연주자이자 싱어송라이터인 적재를 버스킹 구원 투수로 영입한다. 적재는 화려한 기타 연주, 박자 코칭 등으로 ‘같이 버스킹’에 힘을 더한다. 그는 장난기에 당황하는 순수한 면모, 음악 능력치, 훈훈한 외모 덕분에 턱재, ‘Young 백종원’ 등 별명을 얻으며 ‘같이 펀딩’ 멤버들과 케미를 뽐낸다. 이렇게 ‘같이 버스킹’ 멤버 5인이 꾸려진다.

‘같이 버스킹’ 팀은 본격적인 공연 준비에 돌입한다. 멤버들은 각자 부를 솔로 곡부터 단체 곡까지 버스킹 셋리스트를 두고 의견을 나눈다. 특히 미리 솔로곡으로 선곡해 본 곡들을 유희열과 적재의 연주에 맞춰 연습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이때 고음 파트에서 ‘음소거’는 기본, 저음과 고음 옥타브를 마이웨이로 넘나들고 박자를 가지고 노는 음악 완전체(?)가 등장해 ‘같이 버스킹’ 멤버들을 혼란에 빠트렸다.

또 ‘같이 버스킹’에서 박정현을 담당(?)하는 장도연은 박정현이 불러 화제를 모았던 노래들을 선곡해 불러 본다. 장도연은 마치 여러 사람이 부르는 것 같은 ‘꿈에’ 다중이 버전, 보는 이들을 소름 돋게 만드는 ‘샹들리에’를 열창해 반전 매력으로 안방극장에 큰 웃음을 선할 예정이다.

이처럼 개성 넘치는 멤버로 구성된 ‘같이 버스킹’. 과연 ‘같이 펀딩’ 유일 음악인 유희열과 구원 투수 적재가 박자 음정 마이웨이 완전체를 이끌고 성공적인 버스킹 무대를 꾸밀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같이 펀딩’은 혼자서는 실현하기 어려운 다양한 분야의 '가치' 있는 아이디어를 방송을 통해 시청자들이 확인하고,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같이' 실현해보는 예능으로 17일 13회를 끝으로 시즌1을 마무리하고 시즌2 준비에 돌입한다.

시즌 1에서 진행한 태극기함, 오디오북(오디오북-오디오북+리커버북), ‘바다 같이’(에코백-에코백+카드 지갑) 펀딩은 현재 네이버 해피빈 페이지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사진제공> ‘같이 펀딩’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