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D-DAY’ 골든차일드, 멤버 빼고 다 바뀌었다

입력 2019-11-18 07:4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컴백 D-DAY’ 골든차일드, 멤버 빼고 다 바뀌었다

보이그룹 골든차일드(Golden Child)의 ‘리부트(Re-boot)’를 담은 새 앨범이 드디어 오늘(18일) 베일을 벗는다.

골든차일드(이대열, Y, 이장준, TAG, 배승민, 봉재현, 김지범, 김동현, 홍주찬, 최보민)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오늘(1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정규앨범 ‘리부트(Re-boot)’를 발매한다.

‘리부트(Re-boot)’는 지난 10월 미니 3집 앨범 ‘위시(WISH)’를 발표한 후 골든차일드가 약 1년 만에 공개하는 신보로, ‘시스템을 재시동하여 시동 시의 상태로 되돌아간다.’라는 뜻에 걸맞게 새로운 시도와 변화를 예고하며 음악적 스펙트럼을 넓혀가기 위한 포부를 담았다.

“멤버 빼고 다 바뀌었다”를 선언하며 콘셉트의 변화를 예고한 골든차일드는, 청량한 소년의 이미지를 벗어나 성숙하고 섹시한 남자로 ‘리부트’해서 돌아왔다. 약 1년간의 공백기 동안 완성도 높은 앨범을 만들기 위해 노력의 시간을 보낸 골든차일드는 한층 여유 있어지고 깊어진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타이틀곡 ‘워너비(WANNABE)’는 고요하지만 후렴구로 갈수록 격정적이고 거친 음악적 구성이 돋보이는 곡으로, “완벽한 ‘너’가 되고 싶다며, 누군가를 ‘워너비’로 취해 완벽해지고 싶은 마음과 함께, 궁극적으론 내 스스로가 나의 워너비가 되고 싶다.”라는 골든차일드의 내면 속 자아를 표현한 곡이다.

그 외에도 애틋하고 유쾌한 감성을 표현한 ‘느껴줘(Lately)’, 꿈을 쫓는 모든 이들의 마음을 달래주는 위로곡 ‘나침반’, 성장의 이야기를 담은 유닛곡 ‘노 매터 왓(No Matter What)’, 듣는 이에게 따스한 위로를 건네는 홍주찬의 솔로곡 ‘문제아’, 골드차일드의 첫 시즌송 ‘그러다 봄’, 소년의 열정을 담은 고백송 ‘쉬즈 마이 걸(She’s My Girl)’, 순수한 사랑의 감정을 담은 유닛곡 ‘둘만의 천국’, 청량한 신스 사운드가 인상적인 Y의 솔로곡 ‘판타지아(Fantasia)’, 닿을듯하지만 닿지 않는 마음을 노래한 ‘도망가지 마’, 항상 변치 않고 함께 하자는 소년들의 다짐과 바람이 담긴 유닛곡 ‘놓지 않기로 해’까지 총 열두 곡의 다채로운 음악들이 수록됐다.

특히 데뷔 초부터 직접 작사에 참여해 실력을 입증 받은 바 있는 이장준, TAG은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워너비(WANNABE)’, 수록곡 ‘느껴져(Lately)’, ‘나침반’, ‘노 매터 왓(No Matter What)’, ‘그러다 봄’, ‘쉬즈 마이 걸(She’s My Girl)’의 가사 작업에도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한편, 골든차일드는 음원 공개 직후인 18일 오후 8시 서울 광진구 광장동 YES24 라이브홀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 ‘리부트(Re-boot)’발매 기념 팬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이번 쇼케이스는 골든차일드가 컴백 후 진행하는 첫 공식 행사로, 타이틀곡 ‘워너비(WANNABE)’를 비롯한 신곡 무대를 팬들에게 최초 공개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