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시청률] ‘선녀들’ 자체 최고시청률 8.4%…독립영웅 최재형 ‘실검’ 장악

입력 2019-11-18 12:2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선녀들’ 자체 최고시청률 8.4%…독립영웅 최재형 ‘실검’ 장악

우리가 몰랐던 독립영웅 최재형의 이름이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17일 방송된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이하 ‘선녀들’) 14회가 2부 7.5%(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시청률을 돌파했다. 국경선을 넘어서까지 이어졌던 독립운동가들의 목숨을 건 희생은 시청자들의 가슴을 뜨겁게 울렸다. 나아가 그들을 기억하고 되새기자는 반응까지 이어져 눈길을 끌었다.

무엇보다 이날 멤버들은 연해주 독립운동의 대부 ‘최재형’ 선생을 조명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우리에게 비교적 잘 알려지지 않은 최재형은 안중근 의사의 하얼빈 의거를 도운 것은 물론, 자신의 모든 것을 바쳐 독립운동을 펼친 독립영웅이었다.

이러한 최재형 선생의 마지막은 설민석, 최희서 등 멤버들의 눈물을 쏟게 했다. 그의 순국 장소는 러시아 우수리스크 감옥 뒤 황량한 길바닥. 일제가 최재형 선생의 유해를 못 찾게 하기 위해 봉토도 없이 일부러 길바닥에 묻은 것이다.

최재형 선생을 비롯해 목숨 바쳐 싸운 독립운동가들을 되새기는 멤버들 대화는 순간 최고 8.4%까지 치솟으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방송 후 최재형 이름은 온라인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장식하는 등 역사 예능 ‘선녀들’의 진가를 드러내기도 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