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배구 웹툰 출시, 네이버 연재 통해 팬들과 만난다

입력 2019-11-18 14:2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배구연맹이 프로배구 레전드들의 이야기를 담은 웹툰 ‘네트를 넘어 V’를 통해 잠재 배구팬을 만난다.

연맹은 2014년 프로배구 출범 10주년을 맞아 선정되었던 레전드 중 6명을 선정해 이들의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꾸며 선사할 계획이다. 담당 작가는 ‘라이징패스트볼’, ‘네버랜 연대기’ 등으로 유명한 박현수씨가 맡았다.

첫 번째 이야기는 여자배구의 간판스타이자 국가대표 주장으로 활약하고 있는 김연경부터 시작된다.

각 레전드 마다 3화에 걸쳐 진행되고 네 번째 편에는 V리그 라운드 결산 및 주요 이슈를 담아 현재 한창 진행 중인 리그 소식을 재미있게 알릴 계획이다.

‘네트를 넘어 V’는 21일부터 매주 목요일에 연재될 예정이다. 약 5개월간 네이버 웹툰 페이지 및 한국배구연맹 홈페이지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서다영 기자 seody3062@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