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기안 84 몸짱 도전기…‘호랑이 관장’ 양치승 등장

입력 2019-11-21 08:4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나혼자산다’ 기안 84 몸짱 도전기…‘호랑이 관장’ 양치승 등장

몸만들기에 돌입한 기안84의 짠내나는 특훈이 펼쳐진다.

22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화보 촬영을 준비하기 위해 헬스장을 찾은 기안84의 고군분투 몸짱 도전기로 특별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혜연이 어렵사리 성사한 10페이지짜리 화보 촬영이 다가오자 슬슬 불안감을 느끼기 시작한 기안84는 일생일대의 결심을 하고 헬스장을 찾는다. 긴장하고 있는 기안84 앞에 나타난 인물은 바로 등장할 때마다 미친 존재감을 자랑했던 ‘인간 호랑이’ 양치승 관장.

위압감 넘치는 호랑이 티셔츠까지 장착한 양 관장은 취조실을 연상케 하는 분위기를 만들며 상담을 진행해 기안84를 더 두렵게 만든다.

인바디 체크까지 마치고 본격적인 운동에 돌입한 두 사람. 양치승 관장은 기안84의 몸을 보자 “촛농이 여깄었구나”라며 먹잇감을 찾았다는 듯이 눈을 반짝여 보는 이들의 웃음을 유발한다.

이어 팔굽혀펴기부터 덤벨 운동까지 속전속결로 진행하는 양치승의 혹독한 트레이닝에 기안84는 점점 미소를 잃어간다. 특히 기안84와 더 독해지는 저승 자사 양치승의 모습이 대비되면서 시청자들을 포복절도하게 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양치승 관장은 절로 유턴을 찾게 만드는 ‘지옥의 드라이빙’ 훈련법으로 기안84의 멘탈과 몸을 탈탈 털어버린다고 해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