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서유기7’ 방구석 탈출→오늘 야외 환장 버라이어티

입력 2019-11-22 10:4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신서유기7’ 방구석 탈출→오늘 야외 환장 버라이어티

tvN ‘신서유기7’(연출 나영석 박현용)이 드디어 실내를 탈출, 동해안을 배경으로 레트로 특집을 이어나간다.

제작진에 따르면 22일 방송되는 ‘신서유기7’ 5회의 키워드는 ‘동해안’, ‘잡아라 쥐돌이’, 그리고 ‘기상미션’. 먼저 큰 비가 내린 후 선선해진 날씨를 맞이해 신이 난 멤버들의 야외 레이스 대결이 펼쳐진다. 동해안을 배경으로 세기말 스타들로 변신한 멤버들이 올드카를 타고 떠나는 레트로 특집이 이어지는 것. 여섯 멤버들의 종잡을 수 없는 활약상과 케미가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예정이다.

또한, 멤버간의 사랑과 배신이 공존하는 레트로 게임 ‘잡아라 쥐돌이’가 금요일 밤 뜨거운 웃음을 안길 계호기이다. 게임에서 진 사람을 뺀 다른 멤버들은 모두 먹을 수 있지만, 스스로 먹지 못하고 다른 멤버가 먹여줘야만 가능한 게임으로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하면서도 다정한, 기쁨과 안타까움이 공존하는 게임이 펼쳐질 전망이다.

마지막으로 밤새 이어진 기상미션은 반전의 반전을 거듭한다. 이미 지난 방송에서 여섯 명의 멤버 중 세 명이 기상미션에 성공, 아침식사를 한다는 내용이 예고된 바 있다. 강호동의 노래 완곡, 이수근의 김장 등 절대 성공할 수 없을 것 같은 고난이도의 기상미션이 공개된 가운데 기상미션의 승자는 누가 될지 주목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