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박스] ‘신의 한 수 : 귀수편’ 200만 관객 돌파…장기 흥행 이어간다

입력 2019-11-22 13:5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 최초 바둑 액션 프랜차이즈의 탄생을 알리며 입소문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신의 한 수 : 귀수편’이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배우들의 센스 넘치고 흥 넘치는 스페셜 감사 영상을 공개한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신의 한 수 : 귀수편’이 11월 22일 오후, 누적 관객 수 200만명을 돌파했다. 화끈한 액션, 긴장감 넘치는 대국, 만화 같은 재미까지 범죄 액션의 정수를 보여준 ‘신의 한 수 : 귀수편’은 200만 관객 돌파와 동시에 장기 흥행에 박차를 가하는 중이다.

‘신의 한 수 : 귀수편’에서 활약한 주역들이 흥행 소식에 감사한 마음을 담아 특별한 영상에 참여했다. 배우들은 각자 개성 있는 방식으로 200만이라 쓰여진 송판을 시원하게 격파 시켜 웃음을 유발한다. 허성태는 배우 이중옥의 도움을 받아 콩트를 촬영했고, 우도환은 ‘나의 나라’ 분장을 한 채 인증샷을 보내 영화에 대한 깊은 애정을 느끼게 한다. 만화 찢고 나온 듯 강렬한 개성의 영화다운 흥행 도장깨기 영상으로 색다른 즐거움을 전했다.

누적 관객수 200만 명을 돌파하며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신의 한 수 : 귀수편’은 절찬 상영 중이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