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팝핀현준 母, 대청소에 분노…“당장 찾아와!”

입력 2019-11-26 09:0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살림남2’ 팝핀현준 母, 대청소에 분노…“당장 찾아와!”

팝핀현준과 아내 박애리는 어머니의가 분노를 잠재울 수 있을까.

27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하 ‘살림남2′)에서는 집안 물건을 처분한 팝핀현준에게 크게 화가 난 어머니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팝핀현준은 어머니가 집을 비운 사이 옥상에 올라가 대청소를 시작했다. 그는 옥상의 물건들을 지인들에게 나눠주는가 하면 일부는 내다 버리는 등 어머니의 살림살이들을 마음대로 처분했다.

이후 집으로 돌아온 어머니가 옥상의 물건들이 대거 사라진 것을 발견했고, 이에 관해 묻자 팝핀현준은 “엄마가 안 쓰는 물건 다 치웠어”라 대답했다.

팝핀현준이 소중한 의미가 담긴 물건까지 처분한 사실을 알게 된 어머니는 당장 다시 찾아오라며 폭풍 분노했고, 예상했던 것보다 크게 화를 내는 어머니의 모습에 놀란 팝핀현준은 어찌할 바를 몰라 쩔쩔맸다.

어머니가 이토록 화를 낸 이유가 무엇인지 그리고 그가 이를 수습하고 어머니의 분노를 잠재울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팝핀현준은 어머니의 화를 풀어드리기 위해 야심차게 저녁 식사를 준비했지만 어머니는 이를 보고 어이없어하며 웃었다고 해 그 이유가 무엇일지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자신으로 인해 화가 난 어머니의 마음을 풀어주기 위해 노력하는 팝핀현준의 이야기가 공개될 KBS 2TV ‘살림남2’는 오는 27일 저녁 8시 55분 방송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