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누구 ‘NH올원뱅크’에 적용…음성만으로 송금한다

입력 2019-11-27 14: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목소리만으로 송금이 가능한 시대가 열린다.

SK텔레콤은 NH농협은행 모바일 뱅킹 애플리케이션(이하 앱) ‘NH올원뱅크’에 인공지능 ‘누구’를 적용해 음성만으로 이용 가능한 모바일 뱅킹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7일 밝혔다. 터치 없이 음성만으로 앱 메인 화면에서 바로 송금 가능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금융권에서 처음이다. 기존 모바일 뱅킹 앱에서 음성 명령을 사용하려면 별도 메뉴로 진입해야 했다.

누구는 NH올원뱅크 앱 내 메인화면에 버튼으로 구현되며 음성 또는 터치로 이용할 수 있다.

음성으로 이용할 수 있는 기능은 송금과 메뉴 이동 등이다.

SK텔레콤과 NH농협은행은 향후 별도 모바일 뱅킹 앱인 ‘NH스마트뱅킹’ 에도 누구를 적용할 예정이며, 누구를 활용한 금융상담·금융상품추천 등 추가 기능 도입도 준비 중이다.

이번 NH올원뱅크 탑재는 누구의 소프트웨어 개발 도구(SDK) 첫 적용사례다. SK텔레콤은 10월 원하는 기기나 앱에 음성인식 인공지능(AI)을 적용할 수 있는 누구 SDK를 공개했다. SK텔레콤은 NH농협은행 외에도 다양한 분야 사업자와 협업을 검토 중이다.

김명근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