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 이재황, 유다솜에 진심 고백… “굉장히 노력하고 있다”

입력 2019-11-28 23:3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연애의 맛' 인기 프로그램 연애의 맛에서 이재황이 유다솜에게 진심을 전하며 오해를 풀어 관심을 모았다.

28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 조선 '우리가 잊고 지냈던 세 번째 : 연예의 맛‘(이하 연애의 맛)에서는 이재황과 유다솜 커플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재황은 유다솜 어머니의 셔츠 선물에 대한 보답 선물을 했다. 이재황은 “내가 감정이 없어보였냐”고 물었다.

이어 “이해 못하겠지만, 굉장히 노력하고 있다고 생각했다. 다솜 씨 정말 좋은 사람이라서 엄청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고 고백했다.

이에 다솜이 "새우 먹고 싶다고 하면 까줄 거냐"고 묻자, 이재황은 "까줄 수 있다"고 했고, 다솜은 "노력해주셔서 감사하다"며 감동했다.

이를 본 박나래는 "엄마가 뽑은 진국남 1위가 새우까주는 남자"라면서 "희망이 보인다"고 했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