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전소민 “양세찬, 나 언제 사랑할래?”

입력 2019-11-30 15: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런닝맨’ 전소민 “양세찬, 나 언제 사랑할래?”

다음달 1일(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런닝맨의 ‘NEW 러브라인’ 전소민X양세찬의 네버엔딩 러브라인이 펼쳐진다.

최근 들어 ‘막내 커플’의 주인공 전소민은 시종일관 이어지는 양세찬의 완벽한 철벽에도 아랑곳 하지 않으며 적극적인 어필을 해왔다. 이에 누리꾼들은 “전소민이 아깝지만 잘 됐으면 좋겠다”, “양세찬이 은근 철벽남”이라는 등 네티즌들의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어 있는 상황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도 전소민은 강렬한 대시와 심쿵 멘트를 이어갔다. 전소민은 양세찬을 향해 “양세찬! 너 나 아직 안 사랑해? 언제 사랑할래?”라며 도발적인 멘트를 해 양세찬을 당황케 했다. 이날도 유독 적극적인 전소민의 모습에 유재석은 “전소민은 요즘 더 적극적이고, 철벽 치던 양세찬도 (전소민이)싫지 않아 보인다”며 묘한 분위기를 감지했다.

또한, 이날 미션 도중 김종국의 옆에 자리했던 전소민은 양세찬이 나타나자 곧 바로 양세찬의 옆 자리로 옮겼고, 이를 지켜보던 김종국은 “전소민이 내 옆에 있다가 냉큼 양세찬 옆으로 옮겨 갔다. 섭섭하다”고 말했다. 이를 놓치치 않은 유재석은 “종국이 너도 소민이 좋아하냐”고 물으며 세 사람의 삼각관계로 일파만파 확대되어 웃음을 자아냈다.

아직 끝나지 않은 막내 커플의 막무가내 러브라인은 12월 1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