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SBS 연기대상] 배수지 최우수상 “제가 많이 부족해서…”

입력 2020-01-01 00:4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019 SBS 연기대상] 배수지 최우수상 “제가 많이 부족해서…”

배수지가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프리즘홀에서는 신동엽, 장나라의 사회로 ‘2019 SBS 연기대상’이 진행됐다.

이제훈이 시상자로 나선 가운데, 김선아, 박진희, 장나라를 제치고 배수지가 최우수연기상 미니 시리즈 부문 여자 수상자로 호명됐다.

수상자는 배수지. 배수지는 울먹이며 “많은 걸 배울 수 있는 현장이었다. 작가님 글을 받고 대본을 보며 가슴 뜨거워지는 순간이 참 많았다. 인간적이고 매력적인 캐릭터 연기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훌륭한 선배들과 연기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 제가 많이 부족해서 이 자리에 서있는 게 부끄럽다. 고생하신 스텝 분들 대신해서 받는 거라 생각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의 드라마 후보에는 ‘복수가 돌아왔다’ ‘VIP’ ‘절대그이’ ‘녹두꽃’ ‘의사요한’ ‘맛 좀 보실래요’ 등이 이름을 올렸다.

사진 | SBS 방송 캡처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