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최현석 셰프, 절친 오세득 향한 도발

입력 2020-01-01 16:2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대한외국인’ 최현석 셰프, 절친 오세득 향한 도발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 최현석 셰프가 절친 오세득과의 라이벌 설에 강력히 선을 그었다.

뛰어난 요리 실력은 물론 화려한 입담으로 일명 ‘허세 셰프’로 불리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최현석이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출연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그의 출연에 자연스레 절친이자 라이벌(?)인 오세득 셰프가 거론됐는데. 앞서 ‘대한외국인’에 출연했던 오세득은 브레인 셰프로 출연, 순탄히 우승까지 가는 듯 했으나 8단계에서 아쉽게 탈락의 고배를 마신 바 있다.

당시를 회상하며 박명수가 “최소 8단계까지는 올라가야 하는 것 아니냐”며 경쟁을 부추기자, 최현석은 평온한 표정으로 “저에게는 오세득과의 라이벌이 아무 의미 없다”며 경쟁 구도를 단번에 물리치는 발언을 해 폭소를 자아냈다.

더불어 최현석은 “사실 단계가 중요한 게 아니다. 오늘 상품이 어느 게스트에게 가야 가장 활용도가 높겠냐”며 우승상품인 한우를 향한 강한 욕망을 내비치기도 했다고.

또한 직접 만든 레시피만 1,500개 이상이라는 그는 새해 손님들에게 대접할 수 있는 초 간단 파스타 레시피를 공개하기도 했다. 하지만 이탈리아 출신 알베르토가 더 간단한 레시피를 제안, 난데없이 레시피 배틀을 펼치며 최현석이 그만 뒷목을 잡고 말았다는데. 자세한 내막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최현석 셰프를 비롯해 경자년에 더욱 빛날 쥐띠 스타 원조 국민 여동생 임예진과 당찬 예능 신예 베리굿 조현이 함께한다.

과연 최현석은 절친 오세득을 뛰어넘는 퀴즈 실력을 보여줄 수 있을지, 1월 1일 수요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