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일 호 새 출발’ 성남FC, 은수미 구단주와 함께 2020시즌 결의 다져

입력 2020-01-02 16:0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김남일 호로 새롭게 출발하는 성남FC가 시무식과 선수단 단체 회식을 통해 2020시즌 결의를 다졌다.

긴 휴식기를 마친 선수단은 2일(목) 구단 인터뷰실에서 2020시즌 대비를 앞두고 첫 만남의 자리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는 김남일 감독, 정경호 수석코치를 포함한 코칭스태프, 지원스태프들이 한 자리에 모여 서로를 소개하고 인사를 나눴다.

김남일 감독은 “본인의 기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전지훈련을 통해 철저하게 준비할 것이다”는 메세지와 함께 내년 시즌 목표, 방향성을 선수들과 공유했다.

이어 은수미 구단주가 전지훈련 출발을 앞두고 있는 선수단을 격려하기 위해 점심 오찬을 함께하며 화합의 자리를 가졌다.

은수미 구단주는 “김남일 감독님과 함께 새롭게 출발하는 구단이 매우 기대된다. 팀이 새롭게 시작되는 만큼 전지훈련 기간 동안 팀이 잘 만들어지기를 바라고 무엇보다 선수들이 축구를 즐기면서 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 올 시즌에도 전 홈경기를 직관하고 응원 하겠다”며 선수들을 격려했다.

한편, 금일 소집한 선수단은 4일(토) 태국 치앙마이로 출발해 본격적인 시즌 준비에 돌입한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