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 ‘히트맨’ 메인 포스터 최초 공개 “이 정도로 웃길 생각 없었다”

입력 2020-01-03 10:1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월 22일 설 극장가에 시원한 웃음을 안겨줄 영화 ‘히트맨’이 캐릭터들의 남다른 코믹 시너지가 돋보이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다가오는 설, 극장가에 생생한 코믹 활력을 불어넣어 줄 영화 ‘히트맨’이 믿고 보는 코미디 에이스들의 유쾌한 케미를 엿볼 수 있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히트맨’은 웹툰 작가가 되고 싶어 국정원을 탈출한 전설의 암살요원 '준'(권상우)이 그리지 말아야 할 1급 기밀을 술김에 그려 버리면서 국정원과 테러리스트의 더블 타깃이 되어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코믹 액션.

공개된 포스터는 웹툰 작가로 인생 2막을 시작한 전직 암살요원 ‘준’을 중심으로, 전설의 국정원 악마교관 ‘덕규’(정준호), ‘준’ 덕후 막내 암살요원 ‘철’(이이경)의 3인 3색 매력을 담고 있어 눈길을 끈다. 먼저, 본격적인 전투태세와는 달리 한 손에는 색연필을, 한 손에는 장난감 칼을 들고 있는 추레한 차림의 ‘준’은 자신의 오랜 꿈인 만화를 위해 국정원을 탈출했지만 현실은 악플 세례에만 시달리는 짠내 폭발 웹툰 작가의 모습으로 코믹함을 자아낸다. 그 옆에는 술김에 국가 1급 기밀을 그려버린 ‘준’을 쫓아 나선 ‘덕규’가 전설의 국정원 악마교관 다운 강렬한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으며, 누구보다 긴박한 표정을 짓고 있는 ‘철’은 역동적인 포즈 속에서도 묘하게 느껴진 허술함으로 유쾌한 웃음을 선사한다. 마지막으로 여기에 더해진 “이 정도로 웃길 생각은 없었다!”라는 카피는 ‘준’, ‘덕규’, ‘철’ 국정원 에이스라인 삼인방이 뭉쳐 선사할 역대급 코믹 액션의 탄생을 예고하며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다가오는 설 극장가를 강타할 대환장 코믹 액션의 등판을 알리는 영화 ‘히트맨’은 1월 22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