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은이-김숙 ‘비보쇼 합동 생파’, 티켓팅 2분만에 ‘전석매진’

입력 2020-01-03 16: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송은이-김숙 ‘비보쇼 합동 생파’, 티켓팅 2분만에 ‘전석매진’

2020년 VIVO TV 개국 4주년 기념 공연인 송은이-김숙의 ‘비보쇼 합동 생파’가 티켓 예매 단 2분 만에 2400석이 ‘전석 매진’되는, 폭발적인 인기를 증명했다.

2020년 비보 TV 개국 4주년 기념 공연인 ‘비보쇼 합동 생파’는 오는 2월 28일부터 2월 29일까지 양일간에 걸쳐,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약 120분 동안 진행된다. 이와 관련 지난 2일(목) 저녁 8시에 시작된 ‘비보쇼 합동 생파’ 티켓팅이 티켓 오픈 직후 단 2분 만에 1200석 규모의 2회 공연, 2400석이 ‘전석 매진’되는 엄청난 파워를 입증, 이목을 잡아끌고 있다.

무엇보다 ‘비보쇼 합동 생파’ 공연일이자, 비보 TV 개국일인 2월 29일은 4년에 한 번씩 돌아오는 ‘윤년’에만 가능한, 특별한 날짜. 비보 TV 생일파티는 매년 찾아오는 것이 아닌, 4년마다 돌아온다는 점에서, 이번에 놓치면 4년을 또 기다려야만 볼 수 있는 각별한 행사인 셈이다. 특히 ‘비보쇼 합동 생파’는 개국 4주년에 처음으로 특별 생파를 맞이한 비보 TV와 2020년 생일을 맞이할 2400명 모든 땡땡이들(비보 TV 팬들의 애칭)이 함께하는 합동생일파티라는 점에서 의미가 남다르다.

뿐만 아니라 ‘비보쇼 합동 생파’는 VIVO 창립 이래, ‘최대 규모’ 공연으로 준비돼 기대를 끌어 모으고 있다. 1년 치 축하를 한꺼번에 건네줄 비밀스런 초호화 게스트가 참석하는 것은 물론, 송은이와 김숙의 특별 무대가 최초로 공개되는 것. 여기에 땡땡이들을 위한 다채로운 생일 선물까지 빈틈없이 준비돼, 웃음과 행복, 그리고 선물이 어우러지는, 잊지 못할 ‘비보쇼 합동 생파’ 공연을 선사할 전망이다.

더욱이 2016년 11월에 개최했던 비보쇼 첫 공연인 ‘비보쇼-숙이네 집으로’는 티켓팅이 시작된 지 30초 만에, 30석 전체 좌석이 매진됐는가 하면, 가장 최근 개최된 ‘비보쇼 북콘서트’는 단 1분 만에 전석 매진되는 쾌거를 이뤄 웃음 폭탄을 선사한 바 있다. 이로 인해 비보 TV의 매진 행렬이 어디까지 이어질지 업계의 초미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비보 TV’ 측은 “팬들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비보쇼 합동 생파’ 공연 좌석 2400석이 순식간에 전석 매진됐다. 폭발적인 반응에 얼떨떨하기까지 하다”며 “4년 마다 돌아오는 특별한 공연에 열광적인 응원을 보내주셔서 감사드린다. 의미 있고 뜻깊은 공연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라고 다부진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2020년 VIVO TV 개국 4주년 기념 ‘비보쇼 합동생파’는 오는 2월 28일(금) 저녁 8시와 2월 29일(토) 저녁 7시, 양일에 걸쳐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개최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