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애중계’ 서장훈·붐→안정환·김성주 “2020년 응원합니다”

입력 2020-01-05 11:1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편애중계’ 서장훈·붐→안정환·김성주 “2020년 응원합니다”

MBC ‘편애중계’ 중계진이 시청자들에게 새해 인사를 전했다.

‘편애중계’는 매주 화요일마다 유쾌한 웃음과 감동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의 스트레스 해소제로 호평 받는다. 특히 해설위원 서장훈, 안정환, 김병현부터 캐스터 붐, 김성주, 김제동까지 편애 중계진의 입담은 매회 큰 웃음을 선사한다. 2019년 파일럿부터 정규 방송 후 지금까지 종횡무진 활약하며 달려온 이들은 새해를 맞아 시청자들을 향해 더욱 열렬한 편애를 다짐한 인증샷을 선물해 훈훈함을 더한다.

먼저 유일한 3승으로 가장 선두를 달리고 있는 농구팀 서장훈과 붐은 “2020년 새해에도 치켜치켜 세워줄게요”라며 자신들의 캐치프레이즈와 함께 깜찍한 ‘케미’를 뽐낸다. ‘편애중계’에서 안정감 있는 중계를 담당하고 있는 축구팀 안정환과 김성주는 “시청자의 2020년을 무조건 응원합니다”라고 진심어린 마음을 전한다. 따뜻한 인간미와 반전의 한방이 있는 야구팀 김병현과 김제동 역시 “‘내 편’이 필요하다면 새해에도 ‘편애중계’!”라는 강력한 돌직구로 ‘편애중계’ 본방사수를 독려한다.

이처럼 2020년에도 응원이 필요한 곳이라며 어디든 달려갈 농구팀, 축구팀, 야구팀이 또 어떤 선수들을 만나 흥미진진한 중계 대결을 펼칠지 기대된다.

한편, 중계진들의 응원을 받는 모태솔로 3인방이 솔로 탈출을 위한 파티에 참가해 예측불가의 재미를 예고하는 ‘편애중계’ 9회는 7일 밤 9시 50분 방송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