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녀들’ 유병재 “공부 포기할래” 이황 따라잡다 급 포기, 왜?

입력 2020-01-05 13:5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선녀들’ 유병재 “공부 포기할래” 이황 따라잡다 급 포기, 왜?

유병재가 수험생들의 학습효과를 높여주는 이황의 수련법을 선보인다.

5일 방송되는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이하 ‘선녀들’) 20회에서는 퇴계 이황의 숨결이 가득 깃든 경북 안동을 탐사하는 설민석, 전현무, 김종민, 유병재, 정유미의 배움 여행이 그려진다.

제작진에 따르면 앞서 ‘조선판 SKY캐슬’ 도산서원에서 조선 최고의 스승 퇴계 이황의 인품에 흠뻑 빠진 멤버들. 이런 가운데 유병재는 공부 천재라 불렸던 퇴계 이황의 독특한 수련 방법을 직접 전수하며, 이황 따라잡기에 나선다.

공개된 사진 속 유병재는 퇴계 이황이 심신을 수련하기 위해 개발한 동작들을 몸소 시범을 보이고 있다. 특히 유병재는 한 동작에 몹시 곤란하고도 당황한 리액션을 취했다고. 바로 잇몸 씻어내기(?) 동작이다. 이에 전현무는 “황니 연예인으로 유명하니까, 황니를 씻어내자”고 부추겨, 유병재의 찌릿한 시선을 받았다고.

기상천외한 동작들의 향연에 유병재는 이게 맞는 것인지 어리둥절해 하면서도, 뻣뻣한 몸으로 열심히 이황의 수련법을 따라했다고 한다. 끝내 유병재는 “나 공부 포기할래”를 선언하며 자리를 박차고 일어섰다고 해, 과연 유병재를 고통 속에 빠뜨린 퇴계 이황의 수련법이 무엇일지 관심이 쏠린다.

방송은 5일 일요일 밤 9시 5분.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