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유준상 “걸그룹 제작했다…그룹명은 타우린”

입력 2020-01-05 21:2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우새’ 유준상 “걸그룹 제작했다…그룹명은 타우린”

배우 유준상이 걸그룹 제작 비화를 밝혔다.

5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는 유준상이 스페셜 MC로 출연해 엄마들과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MC 신동엽은 유준상에게 “걸그룹을 제작했다고 들었다”고 말을 건넸고, 유준상은 “맞다. 그룹 이름은 타우린이다”라고 알렸다. 생소한 그룹명에 대해서는 “이름은 오만석이 지었다. 취중에 ‘너희들 이름은 타우린이야’하고 쓰러졌다”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걸그룹 제작 이유에 대해서는 “이 친구들(정가희, 이다연, 송상은)이 뮤지컬 배우인데 항상 연습실에서 연습하는 걸 봤다. 뮤지컬계에서는 이미 잘 알려졌다. 뮤지컬배우지만 가수로서 잘 알려졌으면 해서 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러자 신동엽은 “그룹이 잘 되면 다른 그룹이 나올 수도 있다. ‘오메가 3’, ‘글루코사민’도 나올 수 있는 거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유준상은 ‘타우린’을 위해 자작곡 ‘위시리스트’를 선물했다고. 그는 “먹고 싶은 걸 다 쓰라했다. 이걸로 노래를 만들어주겠다 했다”고 말했다. 노래에는 코코아, 도넛, 아이스크림 등의 음식이 나열된다. 이를 들은 MC들은 “노래가 좋다”고 호평했고, 유준상은 “친구들이 방송 보면 너무 좋아할 거 같다”며 후배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