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원, 비케이컴퍼니 전속계약…라디오로 새해 첫 인사 [공식]

입력 2020-01-06 09: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예원, 비케이컴퍼니 전속계약…라디오로 새해 첫 인사 [공식]

배우 예원이 비케이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맺고 새롭게 출발, 오늘(6일) 라디오 ‘정은지의 가요광장’ 출연으로 2020년 새해 첫 활동을 시작한다.

2011년 그룹 쥬얼리로 데뷔해 귀엽고 사랑스러운 비주얼로 눈도장을 찍은 예원은 그동안 드라마 ‘죽어도 좋아’, ‘김비서가 왜 그럴까’, ‘호텔킹’, ‘미스코리아’와 예능 ‘최신유행 프로그램’, ‘SNL 코리아’, ‘청춘불패2’ 그리고 웹드라마 ‘전생에 무슨 죄를 지었길래’까지 폭넓게 활동하며 사랑받아 왔다.

특히 최근에는 OCN ‘미스터 기간제’에서 팩트 폭격의 달인인 국어교사로 변신해 화끈한 카리스마를 발산, 배역에 온전히 녹아든 연기로 시청자들을 흠뻑 빠져들게 했다. XtvN ‘최신유행 프로그램 2’에서도 장르와 캐릭터를 불문하고 천연덕스럽게 열연을 펼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예원은 “오늘부터 ‘정은지의 가요광장’의 고정 게스트로 합류하게 됐다. 라디오로 새해 첫 활동을 시작하게 되어서 기쁘고 또 들뜬 기분이다. 앞으로 더 많은 곳에서 찾아뵐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하고 있으니 2020년에도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새해에는 모든 분들이 몸도 마음도 건강하시길 바라고 또 행복한 일상으로 가득하길 바란다”며 새해 인사를 덧붙였다.

비케이컴퍼니 관계자는 “예원은 드라마와 예능 등 다양한 분야에서 그녀만의 특별한 색깔을 보여주며 활약해 온 아티스트”라며 “앞으로도 대중들에게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또 계속해서 영역을 확장해 나갈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다. 애정 어린 시선으로 지켜봐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처럼 든든한 지원군과 함께 2020년의 포문을 연 예원은 오늘(6일) 낮 12시 KBS Cool FM ‘정은지의 가요광장’에 출연, 고정 게스트로 합류해 청취자들을 만난다.

한편, 비케이컴퍼니는 배우 김준, 도연진, 안상은, 이새로미, 황명한이 소속된 소속사로 이곳에서 소중한 인연을 시작하게 된 예원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에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