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기생충’ 송강호-조여정-이정은, 레드카펫 밟은 영광의 순간

입력 2020-01-06 09:2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기생충’의 주역 배우 송강호, 조여정, 이정은이 골든글로브 시상식 레드카펫을 밟았다.

송강호, 조여정, 이정은은 5일(현지시각) 미국 로스엔젤레스 베벌리힐스 베벌리 힐튼 호텔에서 열린 제7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 참석했다.

‘기생충’(감독 봉준호)는 외국어 영화상, 각본상, 감독상 총 3개 부문에 후보로 올랐다. 한국 작품으로는 최초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