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직한 후보’ 장유정 감독 “답답한 마음, 시원하게 풀어줄 수 있는 작품”

입력 2020-01-06 09:4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신선한 컨셉과 남다른 상상력으로 속이 ‘뻥’ 뚫리는 웃음 폭격 코미디 ‘정직한 후보’를 연출한 장유정 감독이 장르를 넘나드는 스토리텔러로서의 진가를 드러내며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끌어올리고 있다.

전작 ‘김종욱 찾기’, ‘부라더’로 장르를 넘나드는 연출 내공과 신선한 스토리텔링을 선보였던 장유정 감독이 이번에는 속이 뻥 뚫리는 웃음 폭격 코미디 ‘정직한 후보’로 돌아와 예비 관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정직한 후보’는 거짓말이 제일 쉬운 3선 국회의원 ‘주상숙’(라미란)이 선거를 앞둔 어느 날 하루아침에 거짓말을 못 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코미디.

장유정 감독은 첫 연출작 ‘김종욱 찾기’를 통해 스테디셀러 뮤지컬을 스크린으로 옮기며 로맨스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고, 이어 뮤지컬 ‘형제는 용감했다’를 각색한 코미디 ‘부라더’를 성공시키며 연출력을 인정받았다. 그런 그가 이번에는 ‘하루아침에 거짓말을 못 하게 된 국회의원’이라는 신선한 컨셉의 영화 ‘정직한 후보’로 돌아와 자신만의 위트 있는 연출력이 돋보이는 코미디를 선보인다.


“답답한 마음을 시원하게 풀어줄 수 있는 작품”으로 ‘정직한 후보’를 소개한 장유정 감독은 자신의 장기인 스토리텔링으로 작품을 유쾌하게 풀어내며 공감과 재미를 모두 잡을 예정. 장유정 감독과 첫 호흡을 맞춘 배우 라미란은 “꼭 한 번 작업해보고 싶은 감독님이었다. 현장에서도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뿐이었다”라는 말로 장유정 감독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고, 배우 김무열은 “’장유정’이란 이름 자체가 큰 믿음이었다. 장면이나 캐릭터의 이해에 대해 도움을 많이 받았다”며 감독을 향한 무한한 신뢰를 보여주었다.

라미란, 김무열, 나문희, 윤경호, 장동주 등 다채로운 개성의 ‘뻥쟁이 군단’과 장르를 넘나드는 스토리텔러 장유정 감독이 선사하는 웃음 폭격 코미디 ‘정직한 후보’는 2월 12일 개봉 예정이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