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대구FC, U-20 대표팀 주장 황태현 영입 ‘김경준과 맞트레이드’

입력 2020-01-06 13:2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프로축구 K리그1 대구FC가 6일(월) 안산그리너스로부터 U-20 대표팀 주장 황태현을 영입했다. 대신 공격수 김경준을 내어주는 조건의 맞트레이드다.

황태현은 한국축구를 이끌어갈 차세대 수비수로 각광받고 있다. 많은 활동량을 바탕으로 한 강한 수비력과 활발한 공격 가담, 정확한 크로스 등 측면 수비수가 가져야할 장점을 두루 갖췄다.

지난 시즌 안산 그리너스에서 프로에 데뷔해 K리그에서 20경기 3도움을 기록했으며, U-17 대표팀을 시작으로 꾸준히 연령별 대표팀을 거치면서 그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특히, 지난해에는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대표팀의 주장으로 FIFA U-20 월드컵에 나서 준우승 신화를 일구는데 크게 일조했다.

대구 유니폼을 입게 된 황태현은 “대구 팬 분들이 굉장히 많다고 들었다. 대구에서 제 이름을 알리고 싶고, 대구라는 자부심을 위해서 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리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황태현은 대구FC 공식 지정병원에서 메디컬 테스트를 완료했으며, 오는 7일(화) 중국 쿤밍 전지훈련에 합류해 본격적인 시즌 준비에 들어갈 예정이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