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 테이·이석훈 “민경훈 예능할 땐 다른 사람, 신기해”

입력 2020-01-06 14:0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옥탑방의 문제아들’ 테이·이석훈 “민경훈 예능할 땐 다른 사람, 신기해”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테이와 이석훈이 절친 민경훈에 대해 거침없이 폭로한다.

6일 저녁 8시 55분 방송되는 KBS2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이 상식 문제를 푸는 퀴즈 프로그램으로 이날은 테이, 이석훈과 함께 하는 민경훈의 절친 특집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이날 테이는 군대 시절, 선임이었던 민경훈과의 일화를 폭로해 눈길을 끌었다. 그 중 하나로 “아침 낙엽은 젖어 있어 치우는 게 힘들다. 그 일을 경훈이가 하고 있었는데 내가 오자마자 빗자루를 넘기더라”고 밝혀 그를 당황케 했다. 민경훈을 향한 절친들의 폭로는 이후에도 계속됐다. 이석훈은 “말이 없는 경훈이가 예능 활동을 하는 게 신기하다”, “거의 다른 사람이다”라며 방송과 다른 민경훈의 실제 성격을 공개해 현장을 발칵 뒤집어 놓았다.

이석훈은 친구 테이에 대해 “데뷔 전 테이의 코러스였는데, SG워너비로 데뷔한 뒤 우연히 만났다”며 두 사람이 친해지게 된 계기를 밝혔다. 이어 이석훈은 “테이가 날 못 알아볼 줄 알았는데, 먼저 아는 척하며 축하해주더라“며 테이에 대한 고마움을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민경훈을 향한 절친들의 폭로전과 그들의 특별한 우정은 1월 6일 월요일 저녁 8시 55분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공개된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