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노트, 블랙아이드필승 최규성 손 잡고 컴백

입력 2020-01-07 11:3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걸그룹 드림노트가 블랙아이드필승 최규성과 손잡고 가요계 컴백한다.

7일 소속사 iMe KOREA(아이엠이 코리아)는 “블랙아이드필승 최규성이 드림노트(유아이, 보니, 라라, 미소, 수민, 은조)의 세 번째 싱글 앨범 ‘드림 위시(Dream Wish)’의 앨범 프로듀싱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미쓰에이, 씨스타, 트와이스, 에이핑크, 청하 등 걸그룹 히트곡 메이커로 잘 알려진 블랙아이드필승 최규성은 트와이스의 ‘샤샤샤’와 같이 멤버들의 킬링파트를 잘 살려내는 것으로 유명하다.

그는 타이틀곡뿐만 아니라 이번 앨범의 전반적인 프로듀싱을 맡은 가운데, 10개월 만에 컴백하는 드림노트의 변화에 많은 관심이 집중된다.

‘드림 위시’는 지난 3월 발매한 두 번째 싱글 앨범 ‘드림어스(Dream:us)’ 이후 드림노트가 10개월 만에 공개하는 신보로, 타이틀곡 ‘바라다’를 비롯해 ‘Love is so amazing’, ‘Bittersweet’, ‘꿈의 섬으로(La Isla Bonita)’, ‘바라다(Inst ver.)’까지 총 다섯 트랙이 수록됐다.

타이틀곡 ‘바라다’는 앞선 앨범에서 보여준 노래들과는 다르게 꿈을 이뤄나가며 한 단계 성장한 드림노트의 감성과 함께 멤버들의 업그레이드된 보컬을 확인 할 수 있다.

드림노트의 새 앨범 ‘드림 위시’는 오는 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사진=iMe KOREA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